1. page휴식중 세미나

  2. page세미나강좌

  3. page자취들

반갑습니다!세미나 신청 FAQ

세미나 참가방법이 궁금하시면 클릭하세요!

연구정원 자주 묻는 질문들
세미나 소개세미나 한눈에 보기

현재 다중지성 연구정원에서 진행 중인 세미나 목록을 보시려면 클릭하세요!

세미나 한눈에 보기


▶최근 게시물



▶최근댓글



찾아오시는 길

주소: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18길 9-13
[서교동 464-56]
(우편번호:04030)

메일보내기(daziwon@gmail.com)

연락처: 02-325-2102
계좌: 479001-01-179485
(국민/조정환)

mask

mask ☆140자 다지원 소식

mask

26

2014-Apr

[정리] 2014년 4월 26일(토) 에스페란토 세미나 정리입니다

작성자: 김정연 IP ADRESS: *.243.20.122 조회 수: 512

2014.4.26.

 

Vizagxo de 현덕 estas pala pro manko da sunbrilo.

Kial?

 

Mia vizagxo estas manko da sunbrilo.

Kial via vizagxo

 

zorgu vi mem.

 

Mi zorgas ke 현덕 igxos hikikomori.

Igxi : 되다

voli

 

Alma : Mi demandas kial 현덕 vivas manke da sunbrilo.

Kun : Dankon por via zorgo. Mi tedis movi ekstere sed mi movas al ekstera parko ofte.

Alma : Kial vi tedas movi ekstere. Vi nur estas 34. Mi ne komprenas kial vi tedas movi ekstere. Respondu!

Kun : Mi ne havas specialan kialon.

Alma : Do, vi ne preferas movi ekstere. Do, kio estas via hobio? Kion vi faras la plej ofte en via domo?

Kun : Mi mangxas kaj dormas.

Alma : Kio estas via espero?

Kun : Mi ne havas esperon.

Dolo : Estas tiel.

Alma : Do, cxu vi sentas ke via vivo kontentas?

Kun : Foje-foje gxenas kaj estas tolereblas.

Alma : Mi volas scii kion vi faras escepte de mangxi kaj dormi.

Kun : Mi revas, kaj amuzas min.

Ovo : Pri kio vi revas? (Ni demandas tro multe, cxu?)

Cxiuj : Ne.

Kun : Hodiaux mi revis ke ugviso pepis. Mi ne povas memori tamen... tri aux kvar ugvisoj kunvenas. Ili pepas al mi. Ili pepis surreale en sinua loko.

Alma : Fine, kion signifas ke vi ne havas esperon?

Kun : Novajxo ne aperas.

Alma : Fina diro. Mi komprenas.

Lud : Mi esperas ke novajxo aperos por vi tuj.

Alma : Kiel vi pensas pri faligxo de via muskolo?

Kun : Mi ankaux zorgas kaj mi sercxos manieron.

Alma : Ekzemple kion?

Kun : Torskinezo en la parko.

Alma : Ne racia! (Kinezo de maljunuloj!) Kiel vi pensas pri fari tuj batalarto kun Sinjoro Amelano?

Kun : Mi faros pli kaj pli. Bone, dankon.

 

- Finigxis-

 

La grandpersonoj konsilis ke mi flankenlasu desegnojn de boaoj aux malfermitaj aux ne, kaj prefere interesigxu pri geografio, historio, kalkularto kaj gramatiko.

 

어른들은 열린 보아뱀 그림이든 닫힌 보아뱀 그림이든 간에 제쳐놓고 내가 지리, 역사, 산수, 문법에 관심을 갖는 게 더 좋지 않냐고 충고한다.

 

Kaj tiel, en mia sesjara agxo, mi rezignis grandiozan pentristan karieron.

 

그리하여, 내가 여섯 살 때에 나는 위대한 화가로서의 삶을 포기했다.

 

Mi senkuragxigxis pro la fiasko de mia desegno numero Unu kaj de mia desegno numero Du.

 

나는 나의 1번 그림과 2번 그림의 실패로 인해 상심했다.

 

Neniam la grandpersonoj komprenas tute per si mem kaj al la infanoj estas lacige cxiam kaj cxiam donadi al ili klarigojn.

 

어른들은 결코 그 스스로 완전히 이해하지 못한다. 그리고 어린아이들에게 있어서는 어른들에게 계속 설명을 해주어야 하는 것은 언제나 피곤하다.

 

Mi do devis elekti alian metion kaj lernis piloti aviadilojn.

 

그래서 나는 다른 기술을 선택해야만 했다. 그래서 비행기 조종을 배웠다.

 

Mi flugis iom cxie tra la mondo.

 

나는 세계 어느 곳이건 조금은 비행을 했다.

 

Kaj mi tute konsentas, ke geografio multe utilis al mi.

 

그리고 나는 지리학이 나에게 상당히 유용했다는 것을 전적으로 인정한다.

 

Mi scipovis unuavide distingi Cxinion de Arizono.

 

나는 한눈에 아리조나와 중국을 구별할 수 있었다.

 

Tio estas tre tauxga, se oni vojeraris nokte.

 

사람들이 밤에 길을 잃었을 때 그것은 참으로 유용하다.

vojerari : vojo + erari 길을 실수하다

 

Tiel, dum la dauxro de mia vivo, mi havis amasojn da kontaktoj kun amaso da seriozaj homoj.

 

그런 식으로, 내가 사는 동안에 나는 많은 진지한 사람들과 수많은 접촉을 가졌다.

 

Mi multe vivis cxe grandpersonoj.

 

나는 어른들과 접촉하면서 오래 살았다.

 

De tre proksime mi vidadis ilin.

 

나는 어른들을 매우 가까이에서 보았다.

 

Kaj tio malmulte plifavorigis mian opinion pri ili.

 

그리고 그것이 어른들에 대한 나의 생각을 더 좋게 만든 적이 거의 없다.

plifavorigi : pli + favori + igo : 더 좋게 만들었다

 

Kiam mi renkontis inter ili iun, kiu sxajnis al mi iom klarvida, iam mi provis per mia desegno numero Unu, kiun mi cxiam konservis.

 

내가 보기에 좀 똑똑해 보이는 누군가를 어른들 사이에서 만났을 때 언젠가 나는 내가 늘 간직하고 있던 1번 그림을 가지고 시험을 해보았다.

 

Mi volis scii cxu tiu cxi vere estas komprenema.

 

나는 그 사람이 실제로 이해할 능력이 있는지를 알고 싶었다.

 

Sed cxiam oni respondis al mi:

 

그러나 항상 사람들은 내게 대답했다.

 

"Gxi estas cxapelo."

 

그건 모자야.”라고.

 

Tiam al tiu mi parolis nek pri boaoj, nek pri praarbaroj, nek pri steloj.

 

그때 나는 그 사람에게 보아뱀들에 대해서도, 원시림들에 대해서도, 별들에 대해서도 말하지 않았다.

 

Mi adaptigxis al ties komprenpovo.

 

나는 그 사람의 이해력에 적응했다.

 

Mi priparolis brigxon, golfludon, politikon kaj kravatojn.

 

나는 브리지[카드게임], 골프, 정치, 넥타이 등에 관해 이야기했다.

 

Kaj la grandpersono estis ja kontenta koni homon tiel konvenan.

 

그러자 그 어른은 그렇게 잘 어울리는 사람을 알게 된 것에 아주 만족했습니다.

profi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La eta princo(어린왕자) P... + 3 김정연 2014-02-22 1240
공지 에스페란토 토론 세미나 참... secret 김하은 2013-11-19 4
공지 에스페란토 토론 신설공지(... + 1 Amelano 2013-10-28 914
공지 에스페란토 토론 진행방식 ... Amelano 2013-08-02 794
92 에스페란토 세미나 공지 Amelano 2014-06-24 522
91 [공지] 2014년 5월 17일 토... 현덕 2014-05-16 486
90 [공지] 2014년 5월 10일 에... 현덕 2014-05-10 434
89 [공지] 2014년 5월 10일 토... 현덕 2014-04-30 472
» [정리] 2014년 4월 26일(토... file 김정연 2014-04-26 512
87 [Ovo 선생님께] 초급 에스... file 돌민 2014-04-21 546
86 2014년 4월 26일 토요일 에... 현덕 2014-04-18 370
85 2014년 4월 12일 토요일 '... 현덕 2014-04-08 389
84 결석계 + 1 김정연 2014-03-21 384
83 [3/22] 에스페란토 돌민 발... file 돌민 2014-03-20 394
82 2014년 3월 22일 토요일 에... + 1 현덕 2014-03-16 388
81 2014년 3월 8일 에스페란토... 김정연 2014-03-08 416
80 에스페란토 발음 연습 사이트 김정연 2014-03-08 446
79 2014년 3월 8일 segmento :... 현덕 2014-03-08 730
78 2014.3.8. La Eta Princo. file 윤희정 2014-03-08 399
77 2014년 3월 8일 토요일 에... + 1 현덕 2014-02-23 406
76 2014.2.22(토) 에스페란토 ... 김정연 2014-02-22 559
75 2월22일 에스페란토 세미나... + 1 Amelano 2014-02-15 385
74 [날짜수정: 2월 8일 에스페... + 7 Amelano 2014-01-19 661


자율평론 mask
새로 시작하는 세미나 정동과 정서 들뢰즈와의 마주침 생명과 혁명 삶과 예술 푸코 정치철학 고전 읽기 시읽기모임 미디어 이론 일본근현대문학

새로나온 책 [근본적 경험론에 관한 시론]

2018년 새책 [문학의 역사(들)]
[일상생활의 혁명]
[사건의 정치]
[영화와 공간]
[집안의 노동자]
[기호와 기계]
[만화로 보는 철도이야기]
[절대민주주의]
[모차르트 호모 사피엔스]
[신정-정치]
[기린은 왜 목이 길까?]
[로지스틱스]
[잉여로서의 생명]
[전쟁론 강의]
[전쟁론]
[천만 관객의 영화 천만 표의 정치]
[가상과 사건]
[예술로서의 삶]
[크레디토크라시]
[대테러전쟁 주식회사]
[마이너리티 코뮌]
[정동의 힘]
[정동 이론]
[공유인으로 사고하라]
[9월, 도쿄의 거리에서]
[빚의 마법]